2015.01.05 15:34

조회수: 2861 | 스크랩 : 0



수능 1등급 여학생 비율 사상 최고

45.2%…쉬워진 수학 영향

어문·사범 등 합격선 올라갈듯



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국어·수학·영어에서 1등급을 받은

여학생 비율이 45.2%로 역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 여학생들이

선호하는 어문계열이나 약대 관련 학과의 합격선이 오를 전망이다.

입시업체 종로학원하늘교육은 2015학년도 수능에서 국어·수학·영어 3

개 영역에서 각각 1등급을 받은 학생의 합계 8만6288명 가운데 여학생

은 3만9010명으로 45.2%를 차지했다고 4일 밝혔다. 3개 영역 합계 1등

급 여학생 비율은 2012학년도 42.4%, 2013학년도 42.9%, 2014학년도

43.1%(영어 A형 제외) 등 꾸준히 올라 이번에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

다.

1등급 여학생 비율이 높아진 것은 ‘쉬운 수능’ 기조로 여학생이 다소 어

렵게 생각하는 수학이 쉽게 출제된 영향이 크다. 이번 수능에서 수학 B

형의 만점자 비율은 4.30%로 역대 가장 높았고, 수학 A형도 2.54%로

쉬운 것으로 나타났다.

서울대 등 서울지역 주요 10개 대학(여자대학 제외) 합격자 가운데 여

학생의 비율이 꾸준히 상승하는 것도 이런 현상 때문이라는 분석이다.

2012학년도 40.5%인 서울 10개 주요 대학 여성 합격자 비율은 2013학

년도 41.7%, 2014학년도 41.8%로 높아졌다. 서울대도 정원 내 입학자

기준으로 여학생 비율이 2012학년도 35.9%, 2013학년도 38.6%, 2014

학년도 40.7%로 증가 추세다.


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는 “상위권 여학생 비율이 꾸준히

오르고 있어 여학생들이 선호하는 인문계 어문계열이나 사범대 및 심리

학과, 자연계 화학과와 생명과학과 등의 합격선도 계속 올라갈 전망”이

라고 말했다.





번호

제목

글쓴이

작성일

조회

[공지]소방공무원의 꿈 향해

관리자

2016-05-03

1119

[공지]국회 9급 공무원시험 원서접수 중

관리자

2016-05-03

1607

[공지]'학종'은 음서제, '수능'은 과거제

관리자

2016-04-27

1357

[공지] 수능 1등급 여학생 비율 사상 최고

관리자

2015-01-05

2862

[공지]수능 영어 절대평가, 공염불 안 되려면

관리자

2015-01-02

2159

[공지]수능 영어영역, '절대평가' 도입

관리자

2014-12-26

2050

1 | 2 | 3 | 4